활동소개


전주 변호사 박병건 ) 비접촉 교통사고 누구에게 과실이 있을까요?

조회수 277


우리 주변에서는 여러 가지 사건 사고가 발생하고 있지만, 그 중에서도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가지는 것 중 하나가 바로 교통사고라고 이야기를 할 수 있겠습니다. 교통 사고가 나게 되면 쿵 하는 소리 와 함께 자신의 몸에 충격이 가해진 것을 느낄 수 있는데, 만약 비접촉 교통사고라고 간주가 된다면 어느 정도에 선에서 배상을 하고 받을 수 있는지, 궁금해하는 분들이 많을 것입니다.


이렇게 궁금해하시는 분들을 위하여 오늘 포스팅에서는 비접촉 사고에 대한 배상 정도를  알아보는 시간을 가져보도록 하겠습니다. 


좁은 도로 지나던 도중 차량에 갑작스러운 등장으로 인해 깜짝 놀라 뒤로 넘어 가거나 넘어지게 되었다면, 차량을 운전 한 사람으로부터 배상을 받기 위한 절차를 진행하게 될 것입니다. 

하지만 운전자 입장에서는 접촉을 한 것도 아닌데 왜 배상을 해 주어야 하냐고 오히려 의문을 가질 수도 있는데, 멀쩡히 걸어갔던 사람 입장에서는 운전자로 인하여 피해를 입은 것이나 마찬가지이기 때문에 이에 대한 손해배상을 제기할 수도 있습니다. 



비접촉 교통사고 같은 경우에는 우리 주변에서 빈번하게 나타나고 있는 사건 중 하나이므로, 나에게도 충분히 나타날 수 있는 사건이라는 점을 알고 있어야 합니다.


이와 관련하여 원하는 결과를 마주하고 싶으신 분들이 라면, 모든 과정을 혼자서 감당하는 것이 아니라, 법적 조력을 통하여 체계적인 계획을 수립 해야 한다는 점을 꼭 기억하고 있어야 합니다. 


비접촉 사고로 비롯한 여러 가지 사건 같은 경우에는 사건 초기에 어떻게 대처를하느냐에 따라 결과가 달라질 수 있는 문제이기에, 모든 과정을 안일하게 여겨서는 안 됩니다. 


비접촉 교통사고 원인을 먼저 제공한 입장이라면 먼저 사고가 났다는 것을 인지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사고를 자신의 실수로 유발 했음에도 불구하고 그대로 현장을 떠나 버리게 된다면, 나중에 뺑소니 가해자로 몰릴 수 있기 때문인데요. 



정말로 사고를 인지하지 못한 상황이라고 한다면 이를 입증할 수 있을 만한 증거 자료를 제출하고, 피해자와 원만하게 해결을 해야 하지만 결코 쉽지 않은 방법이기에 사고 현장을 가능한 벗어나지 않은 것이 나를 위한 방법이라고 이야기를 할 수 있겠습니다. 


불미스러운 사건으로 인하여 일상생활을 하던 도중 갑작스럽게 교통사고 가해자로 지목이 되었다면 법에 따라 적절한 조치를 취해야 합니다. 


도로교통법 제54조에 따라 사상자가 발생했을 시, 구호 조치 등을 취해야 하며 나중 보상을 위해 서로 전화번호 등을 교환하는 것도 

좋은 방법 중에 하나입니다. 


사건 현장에서 적절한 조치를 취하지 않았다면 나중에 문제가 생길 수 있으므로, 자진 신고를 하는 것이 좋다는 점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오늘 포스팅에서는 이렇게 비접촉 교통사고에 대한 내용을 자세하게 알아보는 시간을 가져보게 되었습니다. 




한가지 사례에서는 가벼운 비접촉 교통사고가 나타나게 되었다면, 가해 차량에게 배상에 대한 책임이 없다는 판결이 내려지게 되었습니다.


한 사거리 교차로에서 택시를 운전하다 정지 신호를 위반에 한 차량이 직진 하게 되었지만, 다른 차량에 나머지 사람들을 태우고 신호에 따라 유턴을 하다 직진을 하게 된 차량을 발견한 후, 속도를 줄였다가 유턴으로 마무리를 하게 되었습니다. 


이에 원고는 비접촉 사고로 인해 피고들이 상처를 입지 않고, 상대를 입었다고 하더라도 해당 사건과는 인과 관계가 없다면 소송을 제기하게 된 것인데요. 


입장에서는 신호를 위반 차량을 피하기 위하여 급정거 한 충격으로 인하여 두통 등 여러 가지 교통사고 후유증 등이 발생하게 되었다며 반소를 제기하게 된 것입니다. 


이에 재판부에서는 당시 피고 차량에 속도가 정지상태에서 최대5km까지 증가하다 2km로 감소했지만, 완전하게 정지라고 볼 수는 없으며, 당시 충격으로는 상태가 발생하기 어렵다는 점을 고려하여, 원고의 손을 들어주게 된 것입니다. 




누구에게나 있어 피해라는 부분이 생겨나게 된다면 이에 대한 적절한 보상을 받아야 하지만, 어떤 상황에 있어서는 배송을 받지 못 한다는 판결이 내려질 수 있으므로, 법적 조력을 통하여 어떻게 소송을 제기 해야 하는지 자세하게 알아 보시는 것이 현명한 판단이 될 것입니다. 


 



알아보는 시간을 가져보도록 하겠습니다.




좁은 도로 지나던 도중 차량에 갑작스러운 등장으로 인해 깜짝 놀라 뒤로 넘어 가거나 넘어지게 되었다면, 차량을 운전 한 사람으로부터 배상을 받기 위한 절차를 진행하게 될 것입니다. 


하지만 운전자 입장에서는 접촉을 한 것도 아닌데 왜 배상을 해 주어야 하냐고 오히려 의문을 가질 수도 있는데, 멀쩡히 걸어갔던 사람 입장에서는 운전자로 인하여 피해를 입은 것이나 마찬가지이기 때문에 이에 대한 손해배상을 제기할 수도 있습니다. 







좁은 도로 지나던 도중 차량에 갑작스러운 등장으로 인해 깜짝 놀라 뒤로 넘어 가거나 넘어지게 되었다면, 차량을 운전 한 사람으로부터 배상을 받기 위한 절차를 진행하게 될 것입니다. 


하지만 운전자 입장에서는 접촉을 한 것도 아닌데 왜 배상을 해 주어야 하냐고 오히려 의문을 가질 수도 있는데, 멀쩡히 걸어갔던 사람 입장에서는 운전자로 인하여 피해를 입은 것이나 마찬가지이기 때문에 이에 대한 손해배상을 제기할 수도 있습니다. 


우리 주변에서는 여러 가지 사건 사고가 발생하고 있지만, 그 중에서도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가지는 것 중 하나가 바로 교통사고라고 이야기를 할 수 있겠습니다. 


교통 사고가 나게 되면 쿵 하는 소리 와 함께 자신의 몸에 충격이 가해진 것을 느낄 수 있는데, 만약 비접촉 교통사고라고 간주가 된다면 어느 정도에 선에서 배상을 하고 받을 수 있는지, 궁금해하는 분들이 많을 것입니다. 




이렇게 궁금해하시는 분들을 위하여 

오늘 포스팅에서는 비접촉 사고에 대한 배상 정도를 

알아보는 시간을 가져보도록 하겠습니다. 




좁은 도로 지나던 도중 차량에 갑작스러운 등장으로 인해 깜짝 놀라 뒤로 넘어 가거나 넘어지게 되었다면, 차량을 운전 한 사람으로부터 배상을 받기 위한 절차를 진행하게 될 것입니다. 


하지만 운전자 입장에서는 접촉을 한 것도 아닌데 왜 배상을 해 주어야 하냐고 오히려 의문을 가질 수도 있는데, 멀쩡히 걸어갔던 사람 입장에서는 운전자로 인하여 피해를 입은 것이나 마찬가지이기 때문에 이에 대한 손해배상을 제기할 수도 있습니다.